Tagged: 연애시대

네 마음이 흐르는 곳에 내가 먼저 있을게

한 글자 한 글자 ‘꾹꾹 눌러쓴다’는 말 외에는 설명이 안되는 멋진 가사.   드라마 자체만 봐도 속도와 스타일에 취한 요즈음 작품이 절대 흉내낼 수 없는 ‘공감의 여백’이 있다.   그렇게 난 나이가...